Start Learning Korean in the next 30 Seconds with
a Free Lifetime Account

Or sign up using Facebook

정지용의 향수

Discuss Korean music.
julialim
KoreanClass101.com Team Member
Posts: 390
Joined: December 4th, 2009 6:45 pm

정지용의 향수

Postby julialim » April 27th, 2010 4:38 pm

Image
우리시대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다 알고 있는 노래
정지용 시인의 "향수"

향수(鄕愁)
고향에 대한 회상과 그리움을 주정적으로 노래한 초기시.
전형적 보편적인 가족과 농촌.


넓은 벌 동쪽 끝으로 옛이야기 지줄대는
실개천이 휘돌아 나가고, 얼룩백이 황소가
해설피 금빛 게으른 울음을 우는 곳
그 곳이 차마 꿈엔들 잊힐리야.


질화로에 재가 식어지면 비인 밭에 밤바람 소리
말을 달리고 엷은 졸음에 겨운 늙으신 아버지가
짚베개를 돋아 고이시는 곳.
그 곳이 차마 꿈엔들 잊힐리야.


흙에서 자란 내 마음, 파란 하늘빛이 그리워
함부로 쏜 화살을 찾으러 풀섶 이슬에
함초롬 휘적시던 곳.
그 곳이 차마 꿈엔들 잊힐리야.


전설 바다에 춤추는 밤물결 같은 검은 귀밑머리 날리는
어린 누이와 아무렇지도 않고 예쁠 것도 없는, 사철 발벗은
아내가 따가운 햇살을 등에 지고 이삭 줍던 곳
그 곳이 차마 꿈엔들 잊힐리야.


하늘에는 성근 별, 알 수도 없는 모래성으로 발을 옮기고,
서리 까마귀 우지짖고 지나가는 초라한 지붕,
흐릿한 불빛에 돌아앉아 도란도란거리는 곳.
그 곳이 차마 꿈엔들 잊힐리야.

julialim
KoreanClass101.com Team Member
Posts: 390
Joined: December 4th, 2009 6:45 pm

Postby julialim » April 27th, 2010 4:40 pm


Get 35% OFF
trutherous
Expert on Something
Posts: 870
Joined: February 8th, 2010 5:55 pm

Postby trutherous » April 28th, 2010 4:59 pm

hmmm... just when I think my Korean is getting a little better along comes something like this

You have given me a fairly intense study task! :evil:

--ok.. after much searching on youtube I have come to the conclusion that Koreans really need a rock-n-roll version of this song... Please have 김창환 do a version of this.. please please please

I love the lyrics so far, but the baritone male voice just doesn't resonate with me.

julialim
KoreanClass101.com Team Member
Posts: 390
Joined: December 4th, 2009 6:45 pm

Postby julialim » April 29th, 2010 3:17 pm

조지 님
제가 김창환 님 노래는 잘... 몰라서.. :oops:
유명한 노래는 많은데 제가 제목을 딱히 아는 것이 없네요.


한번 찾아 볼게요. :wink:

저희 일주일간 쉬네요~~
다음 주에 뵈요~~ :wink:

trutherous
Expert on Something
Posts: 870
Joined: February 8th, 2010 5:55 pm

Postby trutherous » April 29th, 2010 3:45 pm

뭐? 김창환 씨를 모른단 말이에요? 그럼 '산울림'도 몰라요?

뭐? 일주일 간 쉬시겠다고요? 저 죽는 거 보고 싶어요?

아~~~아ㅏㅏㅏㅏㅏ! 심심해 죽겠어


Return to “Music, Music, Music (음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