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alogue

Vocabulary

Learn New Words FAST with this Lesson’s Vocab Review List

Get this lesson’s key vocab, their translations and pronunciations. Sign up for your Free Lifetime Account Now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including this feature.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Notes

Unlock In-Depth Explanations & Exclusive Takeaways with Printable Lesson Notes

Unlock Lesson Notes and Transcripts for every single lesson. Sign Up for a Free Lifetime Account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Transcript

안녕하세요, 여러분. 선현우입니다. 지난 일주일도 즐겁게 보내셨죠?
벌써 여러번 말했기 때문에 기억하고 있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저는 서울에서 여동생과 함께 살고 있어요. 부모님은 광주에 계시고요. 그런데 지금 살고 있는 집에 살기 전에는 오랫동안 하숙집에 살았답니다. 여러분 "하숙집"이 뭔지 아세요?
하숙집은 영어로 말하자면 홈스테이와 비슷한 것인데, 하숙집 아줌마가 아침밥과 저녁밥을 해 주신다는 것, 그리고 아줌마의 가족들과 함께 사는 것이 아니라, 대체로 하숙집에 사는 하숙생들만을 위한 층이 따로 있다는 점에서 다릅니다.
지금 여동생과 살고 있는 집은 "전세"로 얻은 집인데, 처음에 이사를 들어갈 때 한꺼번에 돈을 아주 많이 내고, 몇 년 후에 이사를 나갈 때 그 돈을 돌려 받는 시스템이에요. 처음에 냈던 돈이 돌아온다는 것이 정말 좋죠? 하숙집에 살면서 내는 하숙비는 돌아오지 않으니까요.
얼마 전에 지금 살고 있는 집의 계약을 갱신했는데, 벌써 이 집에 산 지도 3년이 되었구나... 라고 생각하니 옛날에 하숙집에 살던 생각이 나더라고요. 하숙집에 있을 때 좋은 점도 있었고 나쁜 점도 있었는데, 지금 생각해 보면 좋은 점이 더 많았던 것 같아요.
처음에는 좁고, 가끔씩 시끄럽고, 화장실과 샤워를 5명, 6명이 함께 쓰기 때문에 기다려야 하는 경우가 많아서 불편한 적도 많았어요. 하지만 그것에 익숙해지고 나니까, 옆방에 사는 후배, 선배, 형, 동생, 친구들, 그리고 아래층에 사는 동생들과 함께 모여서 이야기도 하고, 어려운 일이 있으면 조언도 받을 수 있어서 정말 좋았습니다. 몇 년 전에 함께 살던 친구들과 지금도 가끔씩 연락을 하고 지낸답니다.
하숙집이 좋았다는 이야기만 하는 것을 들으면 지금 같이 사는 동생이 화를 내겠는데요? 물론, 가족과 함께 사는 것만큼 좋은 것은 없다고 생각해요. 하지만 만약 여러분이 한국에 와서 한달 이상 있을 계획이라면, 하숙집에 사는 것을 한번 꼭! 생각해 보세요.
그럼 다음 주에 뵐게요. 오늘도 제 이야기를 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26 Comments

Hide
Please to leave a comment.
😄 😞 😳 😁 😒 😎 😠 😆 😅 😜 😉 😭 😇 😴 😮 😈 ❤️️ 👍

KoreanClass101.com Verified
Friday at 04:30 PM
Pinned Comment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 여러분. 선현우입니다. 지난 일주일도 즐겁게 보내셨죠? 벌써 여러번 말했기 때문에 기억하고 있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저는 서울에서 여동생과 살고 있어요. 부모님은 광주에 계시고요. 그런데 지금 살고 있는 집에 살기 전에는 오랫동안 하숙집에 살았답니다. 여러분 하숙집이 뭔지 아세요? 하숙집은 영어로 말하자면 홈스테이와 비슷한 것인데, 하숙집 아줌마가 아침밥과 저녁밥을 해 주신다는 것, 그리고 아줌마의 가족들과 함께 사는 것이 아니라, 대체로 하숙집에 사는 하숙생들만을 위한 층이 따로 있다는 점에서 달라요. 지금 여동생과 살고 있는 집은 전세로 얻은 집인데, 처음에 이사 들어갈 때 한꺼번에 돈을 아주 많이 내고, 몇 년 후에 이사 나갈 때에 그 돈을 돌려 받는 시스템이에요. 처음에 냈던 돈이 돌아온다는 것이 정말 좋죠? 하숙집에 살면서 내는 하숙비는 돌아오지 않으니까요. 얼마 전에 지금 살고 있는 집의 계약을 갱신했는데, 벌써 이 집에 산 지도 3년이 되었구나... 라고 생각하니 옛날에 하숙집에 살던 생각이 나더라고요. 하숙집에 있을 때 좋은 점도 있었고 나쁜 점도 있었는데, 지금 생각해 보면 좋은 점이 더 많았던 것 같아요. 처음에는 좁고, 가끔씩 시끄럽고, 화장실과 샤워를 5명, 6명이 함께 쓰기 때문에 기다려야 하는 경우가 많아서 불편한 적도 많았어요. 하지만 그것에 익숙해지고 나니까, 옆방에 사는 후배, 선배, 형, 동생, 친구들, 그리고 아래층에 사는 동생들과 모여서 이야기도 하고, 어려운 일이 있으면 조언도 받을 수 있어서 정말 좋았어요. 몇 년 전에 함께 살던 친구들과 지금도 가끔씩 연락을 하고 지낸답니다. 하숙집이 좋았다는 이야기만 하는 것을 들으면 지금 같이 사는 동생이 화를 내겠는데요? 물론, 가족과 함께 사는 것만큼 좋은 것은 없다고 생각해요. 하지만 만약 여러분이 한국에 와서 한달 이상 있을 계획이라면, 하숙집에 사는 것을 한번 꼭! 생각해 보세요. 그럼 다음 주에 뵐게요. 오늘도 제 이야기를 들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KoreanClass101.com Verified
Tuesday at 07:12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 robert groulx,


You are very welcome. 😇

Feel free to contact us if you have any questions.

We wish you good luck with your language studies.


Kind regards,

레벤테 (Levente)

Team KoreanClass101.com

robert groulx
Friday at 06:06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thank you for the lesson


my favorite is 하숙집은 영어로 말하자면 홈스테이와 비슷한 것인데, 하숙집 아줌마가 아침밥과 저녁밥을 해 주신다는 것, 그리고 아줌마의 가족들과 함께 사는 것이 아니라, 대체로 하숙집에 사는 하숙생들만을 위한 층이 따로 있다는 점에서 다릅니다.


robert

Julia Lim
Monday at 02:12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mrgreen: 안녕하세요~

한국에서는 많은 대학생들이 하숙집에서 살고 있답니다.

대학생들이 집을 구할 때, 하숙집, 월세, 전세 이렇게 3가지 형태에서 구한답니다.


여러분의 나라는 어떤 형태가 있나요?:roll::grin:

비누
Tuesday at 10:28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어머 Daniel씨도요?:razz:

저는 여자기숙사(일본)에서 3년간 생활한 적이 있었는데 가끔 외롭게 느껴도 혼자가 제일 좋아요^^좋아하는 사람과는 살 싶지만요.ㅎ

선현우(Hyunwoo Sun)
Tuesday at 01:55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Charles 이번 여름에 다시 한국에 오세요? :-)

선현우(Hyunwoo Sun)
Tuesday at 01:54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Tali, Austin,

there are many different types of payment, and both of what you two said are correct because a lot of people do it the way Austin explained, and it is ideal (and also just as common) to pay everything at once and don't pay anything until you move out. Just once, and not yearly :D


But still, I think it's too expensive....heh.

Daniel K
Sunday at 02:37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저는 비누 씨에게 동의하는데 혼자서 사는 경우가 최고에요! 가끔 외롭게 느껴도 제일 편리한 사는 경우에요. 제 집의 시설들을 저 밖에 아무도 쓰지 않아요. 5+ 명 화장실과 샤워를 함께 나누어주면 (i.e. share the facilities), 안 되다고 생각해요. 이렇게 오래 될 수록 불편한 경우가 많아질거라고 생각하죠!


한국에 오기 전에 제 일생동안 가족과 함께 살았어요. 저희 살던 집에서 떠나기 전에 2일주일 이상 그 집 밖에서 살지 않았어요. 살던 집에서 대학교까지 버스로 30-50분 정도 걸렸기 때문에 살던 집에서 이사하기를 필요 없었거든요. 그렇지만 어떻게 동창과 함께 살았는지 궁금한데 재미있었는지 재미없었는지 알 수 없죠!


근데 왠지 이번 블로그가 이해하기 더 쉽다고 생각해요. 하지만 제 글씨에서 실수를 많이 했을 텐데 현우의 말을 이해해도 제 쓰기 능력 많이 향상시켜야 해요!

charles
Sunday at 07:26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목포에서 산 경험동안 오퍼스텔(officetel)에서 살았어요.

항상 혼자여서 엄튼 왜로웠네요.

매일 해서 혼자 살기가 싫어져는군요.

그때 재밌게 한국에서 살고 싶어서 서울로 가고 대학생활을 경험했어요.

다 좋은 경험였어요. 한국에 와서 대단이에요.

이번 여름바학으로 다시 오면 한국말을 좀 더 배우니 쉽게 친구를 상귈 수가 있을 가에요... ^^ I think positively

오스틴
Saturday at 11:07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Taliana...


It's not necessarily like that. The 55,000,000 won is a deposit, called "key money." The landlord can keep the interest, and returns the principal when you leave. But you usually also have to pay monthly rent as well. The amount of the deposit will affect the rent.


For example, my apartment costs 500,000 won each month. But If I gave 5,000,000 won in "key money" then I would only have to pay 400,000 each month. Since my school pays the bill either way, they opted not to give any key money because they weren't willing to pay 5,000,000 up front.


I guess it's feasible that you could pay enough key money so there was no rent, but I'm not sure how popular that is!

Taliana
Saturday at 08:46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Wow, I just converted 50,000,000 won and it's £27,000. But you only pay 50,000,000 won and nothing more (for the place itself, ignoring other bills), right? So even if you choose to live there 3 years, you don't have to pay 3 times that amount, you just pay that one amount? That works out really well then @_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