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alogue

Vocabulary

Learn New Words FAST with this Lesson’s Vocab Review List

Get this lesson’s key vocab, their translations and pronunciations. Sign up for your Free Lifetime Account Now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including this feature.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Transcript

안녕하세요, 여러분. 선현우입니다. 여러분 모두 감기 조심하세요!
여러분은 감기에 자주 걸리는 편인가요? 저는 아주 건강해서 잘 아프지 않는데, 가끔씩, 한 번 아프면 심하게 아플 때가 있어요. 감기도 마찬가지이고요.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한국은 겨울에 굉장히 춥습니다. 눈도 많이 내리고, 기온이 영하, 즉 마이너스로 내려갈 때도 있어요. 게다가 계속 추운 것이 아니라 3일은 춥고 4일은 따뜻하기를 반복하는데요, 한국에서는 이것을 "삼한사온"이라고 부른답니다. 그래서 제일 조심해야 하는 것이 감기예요. 만약 여러분이 겨울에 한국에 오시면, “감기 조심하세요”라는 말을 자주 들으실 거예요.
지난 연말에 저는 감기 때문에 정말 심하게 고생을 한 적이 있었어요. 그냥 아무것도 하지 않고 집에서 쉬고 싶었기 때문에, 모든 약속을 취소했지만, 도저히 취소할 수 없는 약속이 두 개가 있었답니다.
만나는 사람에게 아픈 모습을 보여 주고 싶지 않아서, 아침에 약국에 가서 감기약을 샀습니다. 저는 약 먹는 것을 정말 싫어해서 웬만하면 약국에 가지 않는데, 이번에는 어쩔 수가 없었어요.
약국에 들어가서 “감기약 주세요”라고 말하니까, 약사 아저씨께서 어디 어디가 어떻게 아픈지를 물어 보셨습니다. 물론, 약국에서 약을 곧바로 조제할 수 있는 것은 아니에요. 옛날에는 그렇게 했지만, 몇 년 전부터는 먼저 병원에 꼭 가서 처방전을 받아와야 한답니다. 그래서 병원에 가지 않고 약국에 바로 가면, 그냥 증상에 가장 비슷한 약을 살 수 있는 거죠.
4500원을 내고 나니까, 손에는 커다란 약 봉지가 두 개 들려 있었어요. 이틀분의 약인데, 안을 들여다 보니, 조그마한 약 봉지가 18개나 들어 있는 거예요. ‘아! 이걸 언제 다 먹지?’ 하는 생각도 들었지만, ‘그래도 빨리 감기가 나아야 하니까’라고 생각하면서 3가지 종류의 맛없는 약을 입안에 넣고 삼켰습니다.
덕분에 3일 뒤에 감기는 완전히 나았지만, 저는 이틀 동안 시도 때도 없이 찾아오는 졸음과 씨름해야 했어요. 밥을 먹고 약을 먹고 나면 졸려서 견딜 수가 없었거든요. 역시, 안 아픈 게 최고라는 생각을 다시 한 번 했습니다.
여러분은 이번 겨울, 감기 걸리지 않고 잘 지내고 계시죠? 자, 그럼 다음 주에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9 Comments

Hide
Please to leave a comment.
😄 😞 😳 😁 😒 😎 😠 😆 😅 😜 😉 😭 😇 😴 😮 😈 ❤️️ 👍

KoreanClass101.com Verified
Friday at 06:30 PM
Pinned Comment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 여러분. 선현우입니다. 여러분 모두 감기 조심하세요! 여러분은 감기에 자주 걸리는 편인가요? 저는 아주 건강해서 잘 아프지 않는데, 가끔씩, 한 번 아프면 심하게 아플 때가 있어요. 감기도 마찬가지이고요.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한국은 겨울에 굉장히 춥습니다. 눈도 많이 내리고, 기온이 영하, 즉 마이너스로 내려갈 때도 많고요. 게다가 계속 추운 것이 아니라 3일은 춥고 4일은 따뜻하기를 반복하는데요, 한국에서는 이것을 삼한사온이라고 부른답니다. 그래서 제일 조심해야 하는 것이 감기예요. 만약 여러분이 겨울에 한국에 오시면, “감기 조심하세요”라는 말을 자주 들으실 거예요. 지난 연말에 저는 감기 때문에 정말 심하게 고생을 한 적이 있었어요. 그냥 아무것도 하지 않고 집에서 쉬고 싶었기 때문에, 모든 약속을 취소했지만, 도저히 취소할 수 없는 약속이 두 개가 있었답니다. 만나는 사람에게 아픈 모습을 보여 주고 싶지 않아서, 아침에 약국에 가서 감기약을 샀습니다. 저는 약 먹는 것을 정말 싫어해서 웬만하면 약국에 가지 않는데, 이번에는 어쩔 수가 없었어요. 약국에 들어가서 “감기약 주세요”라고 말하니까, 약사 아저씨께서 어디 어디가 어떻게 아픈지를 물어 보셨습니다. 물론, 약국에서 약을 곧바로 조제할 수 있는 것은 아니에요. 옛날에는 그렇게 했지만, 몇 년 전부터는 먼저 병원에 꼭 가서 처방전을 받아와야 한답니다. 그래서 병원에 가지 않고 약국에 바로 가면, 그냥 증상에 가장 비슷한 약을 살 수 있는 거죠. 4500원을 내고 나니까, 손에는 커다란 약 봉지가 두 개 들려 있었어요. 이틀분의 약인데, 안을 들여다 보니, 조그마한 약 봉지가 18개나 들어 있는 거예요. ‘아! 이걸 언제 다 먹지?’ 하는 생각도 들었지만, ‘그래도 빨리 감기가 나아야 하니까’라고 생각하면서 3가지 종류의 맛없는 약을 입안에 넣고 삼켰습니다. 덕분에 3일 뒤에 감기는 완전히 나았지만, 저는 이틀 동안 시도 때도 없이 찾아오는 졸음과 씨름해야 했어요. 밥을 먹고 약을 먹고 나면 졸려서 견딜 수가 없었거든요. 역시, 안 아픈 게 최고라는 생각을 다시 한 번 했습니다. 여러분은 이번 겨울, 감기 걸리지 않고 잘 지내고 계시죠? 자, 그럼 다음 주에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KoreanClass101.com Verified
Tuesday at 07:23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 robert groulx,


You are very welcome. 😇

Feel free to contact us if you have any questions.

We wish you good luck with your language studies.


Kind regards,

레벤테 (Levente)

Team KoreanClass101.com

robert groulx
Thursday at 11:37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thank you for the lesson


my favorite is 여러분은 감기에 자주 걸리는 편인가요? 저는 아주 건강해서 잘 아프지 않는데, 가끔씩, 한 번 아프면 심하게 아플 때가 있어요. 감기도 마찬가지이고요.


robert

비누
Tuesday at 04:54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서울..:oops:

비누
Tuesday at 04:45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그래?자, 나 먼저 생맥주^^

그리고 그 맛있는 불고기~~:razz:

올해는 서을에 가야지!!ㅎㅎ

선현우
Tuesday at 03:51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비누 누나,

아마 까마귀 고기를 더 좋아하는 사람은 없을 것 같은데요? ㅎ 저도 불고기 많이 좋아해요. 한국에서는 대학교 근처라면 3500원~4000원이면 정말 맛있는 불고기를 먹을 수 있어요.


Charles,

Thanks for the nice comment :-) and for the great ideas! We'll definitely work on that in a future lesson!! Thanks again! 정말 고맙습니다. 앞으로도 재미있게 들어 주세요 ^^

Charles
Tuesday at 01:36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I really like this blog. So thanks for all your hard work, really.

Some interesting ideas for post,

would be to compare the different korean accents.


but another one that is really interesting

is to model the way little Korean children speak to adults.

Sometimes it is so rythmic/ sing song and and they say "yo" before every pause. cho nun yo mwo mwo mwo yo etc.

비누
Tuesday at 11:19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현우

우와!! 현우 정말 고마워요~~:grin:

한국어 재미있네요~~.좋아해요^^

역시 까마귀 고기보다 불고기를 먹고 싶네요.

아..재미없는 개그를.. 미안해요ㅠㅜㅠㅜ

선현우
Tuesday at 09:57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까먹다 = to completely forget / 깜빡 잊어버리다

까마귀 고기를 먹다 = to be forgetful / 자주 잊어버리다

말을 먹다 = to ignore / 상대방의 말을 무시하다

바둑이나 장기할 때 상대방의 말을 '먹는다'라고 하죠 :D

steved
Tuesday at 01:59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바둑이나 장기나 또 따른 게임을 하면 상대의 조각을 잡지 않고 먹지 않아요.

비누
Monday at 06:14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현우

고마워요~~!

그리고 '까먹다'는 말도 있죠?

저는 왠지 이 말을'까마귀 먹었다'라고 기억하고 있고요...누군가가 이렇게 말하고 있었으니까요.

재미있네요 :raz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