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alogue

Vocabulary

Learn New Words FAST with this Lesson’s Vocab Review List

Get this lesson’s key vocab, their translations and pronunciations. Sign up for your Free Lifetime Account Now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including this feature.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Notes

Unlock In-Depth Explanations & Exclusive Takeaways with Printable Lesson Notes

Unlock Lesson Notes and Transcripts for every single lesson. Sign Up for a Free Lifetime Account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Transcript

안녕하세요. 여승혜입니다.
여러분들은 깔끔하신 편이신가요, 아님 그다지 신경 쓰시지 않는 편이신가요?
저요?
글쎄요, 제 방안을 둘러보니, 그다지 깔끔한 편은 아닌 것 같네요.
사실, 요즘에 시험이다 과제다 해서 집을 제대로 정리하지 못한 탓에, 방안이 많이 지저분해졌어요.
이제야 좀 여유가 생겨서, 오늘 방을 좀 청소해 볼까 하고, 일단 책상과 책장부터 정리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책상 서랍에서 고등학교 때 쓰던 일기장을 발견한 거예요.
‘일본에 들고 온 것도 까맣게 잊고 있었는데……’
반가운 마음에 분주하던 제 손도 멈추어 버렸죠.
저는 일기를 자주 쓰는 편은 아니었어요.
특별한 일이 있거나, 다른 사람에게는 말하지 못 할 고민들이 있을 때, 가끔씩 일기장을 찾았죠.
잠시 의자에 앉아 일기장을 읽어 보기 시작했습니다.
첫 장에는 제 꿈, 장래희망, 목표 등이 적혀 있었습니다.
지금 읽어 보니, 왠지 유치한 것 같기도 하고, 부끄럽기도 해서 얼른 다음 장으로 넘겼습니다.
친구들이 몰래 준비해 준 생일파티, 다 함께 한마음으로 뛰었던 체육대회, 등등 고등학교 때의 추억들이 마치 사진처럼 선명하게 떠올랐습니다.
그리고, 지금 생각해 보면 아무것도 아닌 고민들도 많이 적혀 있었습니다.
그런데, 페이지를 넘길수록, 제 일기 속에는 추억보다 고민이 많아졌습니다.
공부에 스트레스 받고 힘들어 하던 제 모습이 떠올라 왠지 씁쓸하기도 했습니다.
지금 생각해 보면, 정말 예쁜 추억들로 가득한데, 그때는 그런 면은 보지 못하고, 항상 눈앞의 현실에 힘들어 했나 봅니다.
마치 영화나 만화에서처럼, 딱 하루만 고등학교 때로 돌아갈 수 있다면, 지금 아쉬워하고 그리워하는 모든 것들을 다시 해 보고 싶네요.
다시 돌아갈 수 없기에, 추억이라는 것이 더욱 아름다운 것인지도 모르지만요.
그럼, 여러분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고, 다음에 또 봐요.

8 Comments

Hide
Please to leave a comment.
😄 😞 😳 😁 😒 😎 😠 😆 😅 😜 😉 😭 😇 😴 😮 😈 ❤️️ 👍

KoreanClass101.com Verified
Thursday at 06:30 PM
Pinned Comment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 여승혜입니다. 여러분들은 깔끔하신 편이신가요, 아님 그다지 신경 쓰시지 않는 편이신가요? 저요? 글쎄요, 제 방안을 둘러보니, 그다지 깔끔한 편은 아닌 것 같네요. 사실, 요즘에 시험이다 과제다 해서 집을 제대로 정리하지 못한 탓에, 방안이 많이 지저분해 졌어요. 이제야 좀 여유가 생겨서, 오늘 방을 좀 청소해 볼까 하고, 일단 책상과 책장부터 정리 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책상 서랍에서 고등학교 때 쓰던 일기장을 발견한 거에요. ‘일본에 들고 온 것도 까맣게 잊고 있었는데……’ 반가운 마음에 분주하던 제 손도 멈추어 버렸죠. 저는 일기를 자주 쓰는 편은 아니었어요. 특별한 일이 있거나, 다른 사람에게는 말하지 못할 고민들이 있을 때, 가끔씩 일기장을 찾았죠. 잠시 의자에 앉아 일기장을 읽어 보기 시작했습니다. 첫 장에는 제 꿈, 장래희망, 목표 등이 적혀 있었습니다. 지금 읽어보니, 왠지 유치한 것 같기도 하고, 부끄럽기도 해서 얼른 다음 장으로 넘겼습니다. 친구들이 몰래 준비해 준 생일파티, 다 함께 한마음으로 뛰었던 체육대회, 등등 고등학교 때의 추억들이 마치 사진처럼 선명하게 떠올랐습니다. 그리고, 지금 생각해 보면 아무것도 아닌 고민들도 많이 적혀 있었습니다. 그런데, 페이지를 넘길수록, 제 일기 속에는 추억보다 고민이 많아졌습니다. 공부에 스트레스 받고 힘들어하던 제 모습이 떠올라 왠지 씁쓸하기도 했습니다. 지금 생각해 보면, 정말 예쁜 추억들로 가득한데, 그때는 그런 면은 보지 못하고, 항상 눈앞의 현실에 힘들어 했나 봅니다. 마치 영화나 만화에서처럼, 딱 하루만 고등학교 때로 돌아갈 수 있다면, 지금 아쉬워하고 그리워하는 모든 것들을 다시 해 보고 싶네요. 다시 돌아갈 수 없기에, 추억이라는 것이 더욱 아름다운 것인지도 모르지만요. 그럼, 여러분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고, 다음에 또 봐요.

KoreanClass101.com Verified
Friday at 06:08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십니까? :mrgreen:


I totally understand you guys.

BUT "No pain no gain."

There is a similar proverb in Korean, which is "고생 끝에 낙이 온다."[Goseng kkte nagi onda.]

The meaning is that there will be a light at the end of the tunnel.

(Hannah is getting into Korean now! Congratulations!!)


여러분 화이팅이요!!

tina
Friday at 04:00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what are they saying?? oh my gosh! i need to study korean harder!!!

Hannah
Sunday at 05:33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I can read and write better now! It feels so good. I learned by myself using some useful resources such as this website. It really helped me a lot. I learned because my fiance was Korean, and I wanted to fit in. Thanks a lot koreanClass101!


정말 감사합니다! :smile:

Daniel K
Saturday at 10:52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저는 처음 한국에 왔을 때 전에, 제 방안 "대정돈" 했어요. 왜냐하면 초등학교 때부터 쌓여 있는 숙제, 만들었던 프로젝트, 또 각종 수집했던 물건, 오려냈던 신문 기사 등등 꽤 많이 있었어요. 1년 이상 외국에서 살려고 해서, 드디어 그런 본 지 오래 된 물건을 버리는 게 좋을 것 같다고 생각했어요. 그런데 더 버리느라고 생각보다 시간 많이 걸렸네요. 왜냐하면 잊어버렸던 프로젝트랑 썼던 글을 다시 읽어 보고 싶었어요.


승혜 씨가 말하신 것처럼, 저에게도 씁쓸한 경험이었는데요. 옛날에 몇 가지 썼던 글을 읽어 보니 부끄러움을 느꼈어요. "이런 어리석은 글을 내가 쓴 것일까?"라는 생각이 많이 들었어요. 그렇기도 하고 계속 읽어 봐가면서 자랑도 느꼈어요. 제가 초등학교 교사라면 학생이 저에게 제가 썼던 이야기나 글처럼 것을 냈으면 이런 아이가 실력있고 기대되는 아이라고 생각했을 거에요. 그래도 그 정돈하는 날에 발견했던 것을 계속 보관하지 않고, 다른 사람에게 보여 주지 않고, 버리기로 했어요.


한국어 실렬을 키우기를 위해서 한국말로 쓴 일기장을 시작하는 게 어떻냐고... 정말 좋은 생각이기는 하지만 제가 자신을 잘 알고 있으니까 처음에 열심히 매일 문장 몇 개만이라도 써 봤을 거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게으름을 피우고 점점 그만 했을 거에요. 전 그런 기대가 있어도 한 번 해 보는 게 나쁘지 않을 테니까 해 볼 만한 것인 것 같아요. 머지않아 시작해 볼건데 약속이 아니자만요. ㅎㅎ :wink:

eri
Tuesday at 04:35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love 승혜`s Audio Blog~~

it helps so much. Thank you!


신학기로 접어들어서 나도 일기장 쓰기를 시작했습니다. ^-^

한국어로가 아닌데요...

nestle
Friday at 11:01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한국 말이 어려워요 !


영어.쇠워요 !

Hannah
Friday at 08:41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I think you should post more videos on how to read and write alphabets with 2consonants 1vowel, 2vowels 1 consonant, 3consonants 1 vowel thingy. You guys are getting fast. Thanks so much! More pow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