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alogue

Vocabulary

Learn New Words FAST with this Lesson’s Vocab Review List

Get this lesson’s key vocab, their translations and pronunciations. Sign up for your Free Lifetime Account Now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including this feature.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Notes

Unlock In-Depth Explanations & Exclusive Takeaways with Printable Lesson Notes

Unlock Lesson Notes and Transcripts for every single lesson. Sign Up for a Free Lifetime Account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Transcript

안녕하세요? 여승혜입니다.
가을은 ‘천고마비’의 계절이라고 했던가요? 하늘은 높아지고, 풍요로운 음식에 말만 살찌면 좋으련만, 어찌하여 저 역시 살이 쪄버린 걸까요? 게다가 요즘엔 제법 쌀쌀해져, 그나마 하던 산책도 거의 하지 않고, 집에서 뒹굴거리고만 있었죠. 거울을 바라보며 이건 아니다 싶은 마음에, 오늘부터 헬스클럽에 다니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설렘 반, 걱정 반으로 헬스클럽의 문을 두드렸습니다. 늦은 저녁이었지만, 회사를 다녀온 직장인, 학교를 마치고 온 학생들로 북적북적했습니다. 평소에 운동을 거의 하지 않았기에, 운동을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 막막했습니다. 그때, 우왕좌왕하고 있는 저에게 트레이너 한 분이 말을 걸어 왔습니다. 트레이너는 운동하는 순서에서부터, 운동기구의 사용법까지 친절하게 가르쳐 주었습니다.
오늘은 첫날이기 때문에, 무리하지 않고 가볍게 운동했습니다. 운동을 끝마치고 시간을 보니, 어느새 1시간 반이나 흘러 있었습니다. 원래 같았으면 집에서 텔레비전이나 보고 있을 시간이었습니다. 뿌듯한 마음에, 저도 모르게 입가에 미소가 지어졌습니다.
집에 돌아와 책상 앞에 앉으니, 나름 무리하지 않는다고 했는데도, 다리가 살짝 아프네요. 자기 전에 꼭 한번 주물러 주어야겠어요. 그래도 그 동안 운동을 귀찮게만 느꼈었는데, 이렇게 시작해보니 나름 재미도 있고, 보람도 있네요. 헬스클럽에 다니길 잘 했다는 생각이 들어요. 여러분들은 저처럼, 귀찮다는 핑계, 바쁘다는 핑계로 나 몰라라 하고 계시는 분은 없으시겠죠? 저는 지금 매일매일 조금씩 건강해지는 제 모습을 상상하며 흐뭇해 하고 있답니다. 여러분, 앞으로 우리, 규칙적으로 운동해서, 지금보다 두 배로 건강해지기로 해요. 같이 하실 거죠? 그럼,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고, 다음에 또 봐요.

11 Comments

Hide
Please to leave a comment.
😄 😞 😳 😁 😒 😎 😠 😆 😅 😜 😉 😭 😇 😴 😮 😈 ❤️️ 👍

KoreanClass101.com Verified
Thursday at 06:30 PM
Pinned Comment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 여승혜입니다. 가을은 ‘천고마비’의 계절이라고 했던가요? 하늘은 높아지고, 풍요로운 음식에 말만 살찌면 좋으련만, 어찌하여 저 역시 살이 쪄 버린 걸까요? 게다가 요즘엔 제법 쌀쌀해져, 그나마 하던 산책도 거의 하지 않고, 집에서 뒹굴 거리고 만 있었죠. 거울을 바라보며 이건 아니다 싶은 마음에, 오늘부터 헬스클럽에 다니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설렘 반, 걱정 반으로 헬스클럽의 문을 두드렸습니다. 늦은 저녁이었지만, 회사를 다녀온 직장인, 학교를 마치고 온 학생들로 북적북적 했습니다. 평소에 운동을 거의 하지 않았기에, 운동을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 막막했습니다. 그때, 우왕좌왕하고 있는 저에게 트레이너 한 분이 말을 걸어 왔습니다. 트레이너는 운동하는 순서에서부터, 운동기구의 사용법까지 친절하게 가르쳐 주었습니다. 오늘은 첫날이기 때문에, 무리하지 않고 가볍게 운동했습니다. 운동을 끝마치고 시간을 보니, 어느새 1시간 반이나 흘러 있었습니다. 원래 같았으면 집에서 텔레비전이나 보고 있을 시간이었습니다. 뿌듯한 마음에, 저도 모르게 입가에 미소가 지어졌습니다. 집에 돌아와 책상 앞에 앉으니, 나름 무리하지 않는 다고 했는데도, 다리가 살짝 아프네요. 자기 전에 꼭 한번 주물러 주어야겠어요. 그래도 그 동안 운동을 귀찮게만 느꼈었는데, 이렇게 시작해보니 나름 재미도 있고, 보람도 있네요. 헬스클럽에 다니길 잘 했다는 생각이 들어요. 여러분들은 저처럼, 귀찮다는 핑계, 바쁘다는 핑계로 나 몰라라 하고 계시는 분은 없으시겠죠? 저는 지금 매일매일 조금씩 건강해지는 제 모습을 상상하며 흐뭇해 하고 있답니다. 여러분, 앞으로 우리, 규칙적으로 운동해서, 지금보다 두 배로 건강해지기로 해요. 같이 하실 거죠? 그럼,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고, 다음에 또 봐요.

쇼코
Friday at 03:36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 Tim 씨. 설명 검사합니다. 잘 알았습니다.:smile:

Tim
Monday at 10:25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Hello 소코,

Let me help you out...

(그녀의) 미소에 "at (her) smile"

반해 버리다 = 빠져 버리다 "falling in love with"


therefore, (그녀의) 미소에 반해 버리다 "(I) fell in love with at (her) smile"

It is common expression young Korean guys often say when they see 'beautiful lady'.

For example, 나 그녀의 미소에 반해 버렸어. 어떻해? 사랑에 빠진 것 같아...

"I just lost my word(heart) after seeing her smile", "What should I do?", "It seems that I fall in love with her..."


반하다 = "to fall in love with", "lose one's heart", "to be attached to"

반해 버리다 = "to become falling in love with"...


I hope my explanation helps,

cheers,

Tim :cool:

쇼코
Monday at 04:04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미소에 반해 버렸어요.

"I fell in love with her at her smile."?

I don't really get it. 좀 설명해 주세요.

Tim
Monday at 10:11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Hello Jenny Pan,

"가을 타다" means,

"가을" = "autumn"

"타다" = 타다 has a number of different meanings but here it means "be sensitive to / be susceptible to".

"Autumn" indicates "lonely season" in Korea.

therefore, 가을 타다 means "you are/I am sensitive to being alone". Many singles in Korea often describe their "lonely some" feeling by saying, "나 가을 타"/ "나 가을 타나봐" meaning, "I need/want to meet someone".

Hope this helps you understand,

cheers,

Tim :cool:

Jenny Pan
Monday at 12:28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가을 타세요?" 무슨 뜻인지 좀 설명해 주시겠어요?

감사합니다.

KoreanClass101.com Verified
Friday at 07:20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mrgreen:


한국에서는 "독서의 계절" 또는 "천고마비"의 계절이라고 합니다. 또한 많은 솔로분들이 외로움을 느끼시는 계절이기도 하죠.*^^*

대니얼님 제 생각에는 충분히 한국어 수업 가능 하실 것 같은대요? 운동이기에 많은 한국어는 요구하지 않을 것 같기도 하고요. ( 환불은 거의 안 해 준답니다.:cry:)


Pyqa님 YOU CAN DO IT! LET"S PRACTISE WITH US. :lol:

힘내세요!!

pyqa
Monday at 10:57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i dont understand!!!!!!

????????????????????????????????????????????????????????????????????????????????????????????:???::???:

Daniel K
Saturday at 03:17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ㅎㅎ 사실 저는 헬스클럽 같은 곳에서 등록했으면 몇 개월 동안 다녔다가 그만두는 사람 중에 하나가 될 거 같아요. 특히 겨울이 되고 많이 추워지면 헬스클럽에 가는 길을 가기가 너무 불편할 테니까 거의 매일 안 가기로 할 거에요. 봄, 여름 같은 날씨가 좋은 계절에는 어차피 밖에서 놀고 싶어서 헬스클럽비를 안 내고 밖에서 스스로 운동할 수 있죠. 특히 한국에서 대중운동기구 많아서요. :smile:


그래도 합기도 같은 격투기를 배우고 싶다는 생각이 자주 드네요. 한국에 성인이라도 합기도나 배울 수 있는 도장이 많이 있지만 수업이 한국어로 진행해요. 영어로 진행하는 수업도 있다고 하지만 집에서 약간 멀어서 갈 동기가 빨리 없어질 것 같아요 (특히 겨울이 되면 말이죠). 그런데 한국어로 진행하는 수업 들으려고 제 부족한 한국말이 충분할까 궁금해요. 하지만 등록비를 내고 수업 들어와서 못 알아듣기를 깨달으면 환불을 받을 수 있을지 몰라요. :???:

perkin
Monday at 07:59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hi. i learn a lot about Korean language and culture..

thanks for everything.. i hope i learn a lot more.. please share more..

i hope also someday.. i can visit Korea ..thank you..

유이치
Sunday at 02:24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저는 가을을 제일 좋아해요. 덥지 않고 춥지 않고. 그리고 심한 재채기의 요인이 될 꽃가루가 없어서요.

일본에서는 "식욕의 가을", "독서의 가을", "운동의 가을" 등등, 새로운 것을 시작하기에 좋은 계절이라고 해요.

한국에서도 그렇죠?

저도 작년에 러닝을 시작할려고 새로운 운동화를 샀는데, 그대로 한번도 안 신었어요..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