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alogue

Vocabulary

Learn New Words FAST with this Lesson’s Vocab Review List

Get this lesson’s key vocab, their translations and pronunciations. Sign up for your Free Lifetime Account Now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including this feature.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Notes

Unlock In-Depth Explanations & Exclusive Takeaways with Printable Lesson Notes

Unlock Lesson Notes and Transcripts for every single lesson. Sign Up for a Free Lifetime Account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Transcript

결혼식 음식 “국수”의 유래
안녕하세요.
KoreanClass101.com 여러분! 줄리아입니다.
어제 제가 친구를 만났는데 친구가 하는 말이 “너는 국수 언제 먹여 줄 거야?” 하는 거예요.
도대체 이게 무슨 말일까요?
국수를 사 달라는 말일까요?
아님, 이 친구가 손을 다쳐서 정말 먹여 달라는 말일까요?
이 질문에 담겨있는 의미를 여러분은 상상도 못 하실 거예요.
한국에서 “국수 언제 먹여 줄 거야?” 라는 질문은 “언제 결혼할 거야?” 라는 의미입니다.
전혀 연관성이 없어 보이죠?
요즈음에는 결혼식 음식으로 국수를 하는 사람이 많이 없지만, 제가 어렸을 때만 해도 결혼식하면 당연히 ‘국수’를 떠올렸답니다.
한국에서 이 ‘국수’는 여러가지 의미를 가지고 있답니다.
과거에 밀의 생산이 그리 많지 않았던 한국에서의 국수는 생일, 혼례 등 경사스러운 날에만 먹는 특별 음식이었다고 합니다.
길게 이어진 모양처럼 ‘장수’의 의미를 담고 있는 국수는 한때 생일 음식이기도 했답니다.
그리고 결혼식에서 대접하게 된 것도 신랑과 신부의 결연이 오래 이어지기를 기원하는 마음이 담겨 있어서라고 합니다.
그래서 국수는 결혼식 음식이 되었고요.
이제 여러분의 궁금증이 풀리셨나요?
지금은 이 국수가 라면처럼 출출할 때,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대중적인 음식이 되어서 갈비탕이나 뷔페 같은 더 고급스러운 음식이 결혼식 음식으로 알려져 있지만, 풍습에 의해 생긴 말은 여전히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고 있답니다.
만약 제가 결혼을 하게 된다면 어렸을 적의 추억을 살려 국수를 결혼식 음식으로 하고 싶네요.
그럼 다음 시간까지 안녕히 계세요.
^o^ 줄리아에게 말해봐!
여러분의 나라에는 결혼식 음식으로 무엇이 있나요?
어떤 특별한 의미가 담겨 있나요?

12 Comments

Hide
Please to leave a comment.
😄 😞 😳 😁 😒 😎 😠 😆 😅 😜 😉 😭 😇 😴 😮 😈 ❤️️ 👍

KoreanClass101.com Verified
Tuesday at 06:30 PM
Pinned Comment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결혼식 음식 “국수”의 유래

안녕하세요.
KoreanClass101.com 여러분! 줄리아입니다.
어제 제가 친구를 만났는데 친구가 하는 말이 “너는 국수 언제 먹여 줄 거야?” 하는 거예요.
도대체 이게 무슨 말일까요?
국수를 사 달라는 말일까요?
아님, 이 친구가 손을 다쳐서 정말 먹여 달라는 말일까요?
이 질문에 담겨있는 의미를 여러분은 상상도 못 하실 거예요.
한국에서 “국수 언제 먹여 줄 거야?” 라는 질문은 “언제 결혼할 거야?” 라는 의미입니다.
전혀 연관성이 없어 보이죠?
요즈음에는 결혼식 음식으로 국수를 하는 사람이 많이 없지만, 제가 어렸을 때만 해도 결혼식하면 당연히 ‘국수’를 떠올렸답니다.
한국에서 이 ‘국수’는 여러가지 의미를 가지고 있답니다.   
과거에 밀의 생산이 그리 많지 않았던 한국에서의 국수는 생일, 혼례 등 경사스러운 날에만 먹는 특별 음식이었다고 합니다.
길게 이어진 모양처럼 ‘장수’의 의미를 담고 있는 국수는 한때 생일 음식이기도 했답니다.
그리고 결혼식에서 대접하게 된 것도 신랑과 신부의 결연이 오래 이어지기를 기원하는 마음이 담겨 있어서라고 합니다.
그래서 국수는 결혼식 음식이 되었고요.
이제 여러분의 궁금증이 풀리셨나요?  
지금은 이 국수가 라면처럼 출출할 때,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대중적인 음식이 되어서 갈비탕이나 뷔페 같은 더 고급스러운 음식이 결혼식 음식으로 알려져 있지만, 풍습에 의해 생긴 말은 여전히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고 있답니다.

만약 제가 결혼을 하게 된다면 어렸을 적의 추억을 살려 국수를 결혼식 음식으로 하고 싶네요.
그럼 다음 시간까지 안녕히 계세요.  

^o^ 줄리아에게 말해봐!
여러분의 나라에는 결혼식 음식으로 무엇이 있나요?
어떤 특별한 의미가 담겨 있나요?

KoreanClass101.com Verified
Sunday at 08:40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안녕하세요 robert groulx,


You are very welcome. 😇

Feel free to contact us if you have any questions.

We wish you good luck with your language studies.


Kind regards,

레벤테 (Levente)

Team KoreanClass101.com

robert groulx
Sunday at 05:43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thank you for he lesson


my favorite is 길게 이어진 모양처럼 ‘장수’의 의미를 담고 있는 국수는 한때 생일 음식이기도 했답니다


robert

KoreanClass101.com Verified
Wednesday at 09:40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razz:안녕하세요. 영훈님.


Koreanclass101.com 코멘트가 조금 수정하기 어렵게 되어 있어서 죄송해요..ㅠ 저도 가끔 글을 잘못 쓸 때가 있는데 (특히 영어!) 그럴 때면 수정하느라 시간이 좀 걸린답니다..ㅠ


한국어 글 쓰기 할 때는 인터넷에 있는 한글 맞춤법(스펠링) 체크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아요.


제가 자주 추천하는 사이트는 http://speller.cs.pusan.ac.kr/ 인데요, 한글로 글을 쓰고 밑에 있는 '검사하기' 버튼을 누르면 돼요^^ 한국어 공부하는데에도 많이 도움이 될 거예요. 만약 잘못 쓴 표현이라고 나오는데 이해가 되지 않는 것이 있으면 언제든지 저한테 물어봐주세요.


그럼 오늘 하루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감사합니다.^^


- 이재휘 / Jaehwi , Koreanclass101.com

George Posten 나영훈
Tuesday at 03:57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한국어는 확실히 쓰기가 가장 어려운 것 같아요" 네.. 그런데 난 한 번 쓰면 그 다음에 보면 '아 이게 틀린 것 같은데..' 다시 생각하고 또 생각하고 대개 고칠 수 있지만 답답하기도 이 코멘트에 그렇게 할 수는 없어요. 여긴 한 번 올려놓은 다음에 또 써야 올려놓고 또 또 또 예~이 가벼운 실수라도 금방 고칠 수 없네 -- 위에 내가 '즉' 대신 "죽" 칠할 때처럼.. 알어 '즉'(즈으윽) not "죽" .. 에~이 답답해 내가 '죽'겠다.. ㅋㅋㅋ


고마워요

KoreanClass101.com Verified
Tuesday at 09:15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razz:안녕하세요. 영훈님.


않았나 봐요. 에서는 '않았나 봐요'가 스펠링이 맞아요^^ '않다'는 '안하다'의 줄임말(simplified version)이기 때문에, '안했었나 봐요'라는 의미로 이야기 할 때는 '않았나봐요'라고 쓰면 되요~~


한국어는 확실히 쓰기가 가장 어려운 것 같아요. 그래도 영훈님 보면 정말 한국어 쓰기도 말하기도 잘 하실 것 같아요.


늘 화이팅이에요! 아자아자!

George Posten 나영훈
Monday at 03:03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오개이 --마지막 ""충분히 누르지 않았나 봐요.."" 죽 키보드의 시프트 키 누렀을 때 압력이 부족해서 쌍기억(ㄲ) 나오지 않고 기억9ㄱ)만 나왔다는 말이에요 ... 말로만 쉬은데 쓰기가 좀 어려워요 --나 같은 왜국사람 한테

George Posten 나영훈
Monday at 02:55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않았나? 에 .. 난 몰라

George Posten 나영훈
Monday at 02:53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꽤 오래 꽤 ㄲ ㄲ ㄲ 저기 '시프트' "키" 충분히 느르지 아났나 봐요

George Posten 나영훈
Monday at 02:50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어.. 괘 오래 되었는데요 .. 근데.. "네" 그때 경험 때문에 이 오디오 불로그는 더욱 더 재밌었는데요..

KoreanClass101.com Verified
Monday at 10:28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razz:안녕하세요. 영훈 님.


재밌는 경험이었네요 ^^ 국수를 먹고 있는데, '언제 국수를 먹게 되나요?'라고 묻다니^^ 재미있는 상황이었을 것 같아요.


아마 그런 경험이 있어서 이번 오디오 블로그는 조금 더 재미있게 들을 수 있었을 것 같네요~


영훈님은 한국어 쓰기 정말 잘 하시는걸요?^^ 언제부터 한국어 공부하신 거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