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alogue

Vocabulary

Learn New Words FAST with this Lesson’s Vocab Review List

Get this lesson’s key vocab, their translations and pronunciations. Sign up for your Free Lifetime Account Now and get 7 Days of Premium Access including this feature.

Or sign up using Facebook
Already a Member?

Lesson Transcript

이 시대의 바보, 김수환 추기경
옛말에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고 했습니다.
한국에는 세상을 떠나기 전, 자신을 “바보”라 칭하며 본인을 낮춘 인물이 있습니다.
그 분이 정말 “바보”인지 아닌지, 여러분이 판단해 주셨으면 합니다.
오늘의 인물은 김.수.환 추기경입니다.
김수환 추기경은 유명한 어록을 남겼습니다.
‘인생 덕목’이라고 하네요.
어디한번 그 분의 말씀을 들어볼까요…
첫째. 말
말은 많이 하면 필요 없는 말이 나온다.
양(두) 귀로 많이 들으며, 입은 세 번 생각하고 열라.
둘째. 책
수입의 1%를 책을 사는데 투자하라.
옷이 해어지면 입을 수 없어 버리지만 책은 시간이 지나도 위대한 진가를 품고 있다.
셋째. 노점상
노점상에서 물건을 살 때 깎지 말아라.
그냥 돈을 주면 나태함을 키우지만 부르는 대로 주고 사면 희망과 건강을 선물하는 것이다.
넷째. 웃음
웃는 연습을 생활화하라.
웃음은 만병의 예방약이며, 치료 약이며, 노인을 젊게 하고, 젊은이를 동자(천진난만한 아이)로 만든다.
다섯째. 바보상자
텔레비전과 많은 시간 동거하지 마라.
술에 취하면 정신을 잃고, 마약에 취하면 이성을 잃지만, 텔레비전에 취하면 모든 게 마비된 바보가 된다.
여섯째. 성냄
화내는 사람이 언제나 손해를 본다.
화내는 사람은 자기를 죽이고 남을 죽이며 아무도 가깝게 오지 않아서 늘 외롭고 쓸쓸하다.
일곱째. 기도
기도는 녹슨 쇳덩이도 녹이며 천 년 암흑 동굴의 어둠을 없애는 한 줄기 빛이다.
주먹을 불끈 쥐기보다 두 손을 모으고 기도하는 자가 더 강하다.
기도는 자성을 찾게 하며 만생을 요약하게 하는 묘약이다.
여덟째. 이웃
이웃과 절대로 등지지 마라.
이웃은 나의 모습을 비추어 보는 큰 거울이다.
이웃이 나를 마주할 때 외면하거나 미소를 보내지 않으면 목욕하고 바르게 앉아 자신을 곰곰이 되돌아 봐야 한다.
아홉째. 사랑
머리와 입으로 하는 사랑에는 향기가 없다.
진정한 사랑은 이해, 관용, 포용, 동화, “자기 낮춤”이 선행된다.
“사랑이 머리에서 가슴으로 내려오는데 칠십 년 걸렸다.”
이 아홉가지 ‘인생 덕목’은 김수환 추기경님이 마음으로 남기신 말씀들입니다.
마지막 아홉 번 째 ‘사랑’의 덕목에서 ‘자기 낮춤’이란 단어가 그분이 죽기 전 왜 자기 스스로를 “바보”라 칭했는지 설명하는 것 같지 않나요?
마지막으로 김수환 추기경이 남기신 말씀이 있습니다.
“사랑할 만한 사람을 사랑하기는 쉽지만, 도저히 사랑할 수 없는 사람, 이념과 처지가 다른 사람을 사랑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그리고는 뒤에 한마디를 더 하십니다.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그 분이 말하고자 했던 의미는 아마도 사랑, 용서 그리고 화해와 일치가 아닐까요?
KoreanClass101.com 여러분.
제가 한국의 10대 위인들 중에 이 김수환 추기경을 마지막으로 고른 이유가 있습니다.
그건 바로 저도 여러분께 ‘겸손한 바보’가 되고 싶어서입니다.
저는 다시한번 겸손한 바보가 될 것을 스스로 다짐하고, 또 다짐합니다.
여러분도 이 ‘바보’를 통해서 한국어 공부는 물론이고, 삶에서 사랑과 용서를 실천하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여러분 그럼 이것으로 제가 엄선한 ‘한국의 10대 위인’을 마치고 다음 주 부터는 조금 가볍고 재미있는 주제인 ‘팀이 고른 한국의 10대 노래’란 주제를 가지고 이야기를 펼쳐보겠습니다.
저는 이만 다음 주제인 ‘노래’를 위해 선곡하러 가야겠군요.
여러분, 다음 시간에 신나게 만나요~~!

9 Comments

Hide
Please to leave a comment.
😄 😞 😳 😁 😒 😎 😠 😆 😅 😜 😉 😭 😇 😴 😮 😈 ❤️️ 👍

KoreanClass101.com Verified
Wednesday at 06:30 PM
Pinned Comment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이 시대의 바보, 김수환 추기경

옛말에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고 했습니다.  한국에는 세상을 떠나기 전에, 자신을 “바보”라 칭하며 본인을 낮춘 인물이 있습니다.  그 분이 정말 “바보”인지 아닌지, 여러분이 판단해 주셨으면 합니다.   오늘의 인물은 김.수.환 추기경입니다.  김수환 추기경은 유명한 어록을 남겼는데요.  ‘인생 덕목’이라고 하네요.  어디한번 그 분의 말씀을 들어볼까요…

첫째.    말
말은 많이 하면 필요 없는 말이 나온다.
양(두) 귀로 많이 들으며, 입은 세 번 생각하고 열라.

둘째.    책
수입의 1%를 책을 사는데 투자하라.
옷이 해어지면 입을 수 없어 버리지만 책은 시간이 지나도 위대한 진가를 품고 있다.

셋째.    노점상
노점상에서 물건을 살 때 깎지 말아라.  
그냥 돈을 주면 나태함을 키우지만 부르는 대로 주고 사면 희망과 건강을 선물하는 것이다.

넷째.    웃음
웃는 연습을 생활화하라.
웃음은 만병의 예방약이며, 치료 약이며, 노인을 젊게 하고, 젊은이를 동자(천진난만한 아이)로 만든다.

다섯째.     바보상자
텔레비전과 많은 시간 동거하지 마라.
술에 취하면 정신을 잃고, 마약에 취하면 이성을 잃지만, 텔레비전에 취하면 모든 게 마비된 바보가 된다.

여섯째.     성냄
화내는 사람이 언제나 손해를 본다.
화내는 사람은 자기를 죽이고 남을 죽이며 아무도 가깝게 오지 않아서 늘 외롭고 쓸쓸하다.

일곱째.     기도
기도는 녹슨 쇳덩이도 녹이며 천 년 암흑 동굴의 어둠을 없애는 한 줄기 빛이다.
주먹을 불끈 쥐기보다 두 손을 모으고 기도하는 자가 더 강하다.
기도는 자성을 찾게 하며 만생을 요약하게 하는 묘약이다.

여덟째.     이웃
이웃과 절대로 등지지 마라.
이웃은 나의 모습을 비추어 보는 큰 거울이다.
이웃이 나를 마주할 때 외면하거나 미소를 보내지 않으면 목욕하고 바르게 앉아 자신을 곰곰이 되돌아 봐야 한다.

아홉째.     사랑
머리와 입으로 하는 사랑에는 향기가 없다.
진정한 사랑은 이해, 관용, 포용, 동화, “자기 낮춤”이 선행된다.
“사랑이 머리에서 가슴으로 내려오는데 칠십 년 걸렸다.”

이 아홉가지 ‘인생 덕목’은 김수환 추기경님이 마음으로 남기신 말씀들입니다.  마지막 아홉 번 째 ‘사랑’의 덕목에서 ‘자기 낮춤’이란 단어가 그분이 죽기 전 왜 자기 스스로를 “바보”라 칭했는지 설명하는 것 같지 않으세요?  마지막으로 김수환 추기경이 남기신 말씀이 있습니다, “사랑할 만한 사람을 사랑하기는 쉽지만, 도저히 사랑할 수 없는 사람, 이념과 처지가 다른 사람을 사랑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그리고는 뒤에 한마디를 더 하십니다,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그 분이 말하고자 했던 의미는 아마도 사랑, 용서 그리고 화해와 일치가 아닐까요?

KoreanClass101.com 여러분.  제가 한국의 10대 위인들 중에 이 김수환 추기경님을 마지막으로 고른 이유가 있습니다.  그건 바로 저도 여러분께 ‘겸손한 바보’가 되고 싶어서입니다.  저는 다시한번 '겸손한 바보'가 될 것을 스스로 다짐하고, 또 다짐합니다.  여러분도 이 ‘바보’를 통해서 한국어 공부는 물론이고, 삶에서 사랑과 용서를 실천하시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여러분 그럼 이것으로 제가 엄선한 ‘한국의 10대 위인’을 마치고 다음 주 부터는 조금 가볍고 재미있는 주제인 ‘팀이 고른 한국의 10대 노래’란 주제를 가지고 이야기를 펼쳐보겠습니다.  

저는 이만 다음 주제인 ‘노래’를 위해 선곡하러 가야겠군요.  
여러분, 다음 시간에 신나게 만나요~~! 

George Posten
Friday at 05:47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곰 세마리" 하하하 that's going to be great! I look forward to listening.

Tim
Friday at 10:24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영훈님, "괜찮아유~~~~"

노래는 맞는데... L16 에서만 노래를 부르고 다음 레슨들에서는 안 합니다.

왜? 영훈님이 위에 말한것처럼 청취자들의 귀를 생각해서...

하여튼, L16은 "곰 세마리" - "Three Bears" 입니다. :razz::razz::razz:

cheers,

Tim

George Posten
Friday at 04:30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내 글을 다시 읽어 보니까 typo가 많네요. "인정 받는 것 '''아'''니에요' "아니라" 쯕 "말고" 아ㅏㅏㅏㅏㅏ 참! 그래도 팀님은 내 말을 이해 했지요?


그런데 다음 주부텨 '노래'? 정말? :shock: 그 목소리로?:shock: 거... 귀가 아프겠다... 우리 귀 말이야 :grin::grin:ㅋㅋㅋ

Tim
Thursday at 05:16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razz:

I am looking forward to meeting you George as well.

하하~~ 여기도 호랑이 가죽을 가지는 것은 불법입니다. 하하~~!

George Posten
Thursday at 04:20 P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인정 받는 것 마이에요 인정 받고 싶은 마음에서 아니라 ... 돈 ... 돈 갖고 싶은 마음 -- 인정 받으면 돈도 버는 법 이잖아요 유노 '돈' 현실 '돈' 유누? ㅋㅋㅋ 근데 여긴 미국에 아마 이제 호랑이 가죽을 가진 것은 불법일거에요... 다른 비유를 써 주세요. :D


Ok, you can quote me on this: "Humility is overrated."


I look forward to meeting you Tim -- and I will be sure to let you know when I am going to be there.

Tim
Thursday at 10:33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razz:

하하하~~ 영훈님,

첫째로, 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둘째로, 저의 인생 덕목도 "겸손" - "being humble" 에 있습니다.

사람들이 인정해주길 바라는 마음이 강하다면 거기엔 겸손이 있을 수가 없겠지요...

결국은 "나와 신(하나님)"의 문제니까요...

셋째로, "호랑이는 죽어서 가죽을 남기고 사람은 죽어서 이름을 남긴다고 합니다." 우리가 그들(10명의 위인들의 이름)을 기억하고 얘기하는 것도 그들의 삶의 방식을 존준/존경하기 때문이 아닐까요...? 그들이 그렇게 살지 않았다면 아무도 얘기를 안 할 것입니다. 예수가 사람의 형상으로 와서 그렇게 살다가 간 이유도 같은 이유가 아닐런지...??

하하하~~ 이런 말을 하는 저도 아직 "겸손"의 근처에도 가지 못한 사람이지만 말이죠... 하지만 전 그 "겸손의 힘"을 믿습니다.

다음 레슨은 아마도... 재밌을 거예요... :eek::eek::eek:

George Posten
Thursday at 05:04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농담이야 농담 .. 농담도 못해? :) ..하지만 농담에 진실의 알갱이 있다는 말도 있어요..

George Posten
Thursday at 04:54 AM
Your comment is awaiting moderation.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 - 흠? 많이 듣던 속담인데 영적인 의미가 좋지만 이 새상에서 현대 사회에서는 대 성공하는 인물들은 대개 조금 자랑하는 편이잖아요. 아무리 위대한 인물인데도 겸손하면 돌아가신다음에야 인정을 받고 유명하게 되는 법이 아닐까요? 지난 열명 인물들에 대해서 생각해 보세요... ㅋㅋ "벼가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 음 그래 그래도 울울해 보이지 않을까요? 고개를 들 수 없는 것도 안되고...


열째. 휴대폰과 인터넷


정보시대는 다야? 이 정보 도구들 말이야 적당히 쓰면 도움이 될것 같지만 중독성도 높고 묵상하는대 방해가 되고 결국 네 머리속에 남의 새각만 남아 있을 거야.. 그것도 대 사업에서 온 정보인데 이 게 정보시대하테 포로가 된 거 아니야?


Now, my question is this: Do you want the blue pill or the red pill?